홈 > 커뮤니티 > 공지사항
작성자 cnd1269
제목 학교 밖 청소년, ‘내일이룸학교’에서 사회 첫 진입 준비하세요

- <내일이룸학교> 2018년도 운영기관 선정 -

 
여성가족부(장관 정현백)는 한국산업인력공단(이사장 김동만)에 위탁해 학교 밖 청소년을 대상으로 전문 직업훈련을 실시하는 내일이룸학교2018년도 운영기관을 선정하고, 직업훈련 참가자를 모집한다.

올해 기관은 청소년 대상 직업훈련의 전문성과 더불어 청소년들에게 자립동기를 불어넣어 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능력을 갖춘 곳으로 선정됐다.

 
여성가족부는 올해부터 내일이룸학교에 참여하는 청소년들을 위한 혜택도 크게 강화했다.

훈련생으로 선발되면 직업 훈련과 기숙사가 무료로 제공되며, 훈련생은 출석률에 따라 최대 월 30만 원의 자립장려금을 받을 수 있다.

기숙사 제공 여부는 훈련기관에 따라 다를 수 있으므로 사전확인이 필요하며, 자립장려금은 훈련 출석률에 따라 차등 지급 (최대 30만 원)

올해부터 신규로 내일이룸학교 수료생의 취업활성화를 위해 고용노동부와 협력해 내일이룸학교 수료생을 고용하는 사업장에 고용촉진장려금을 최대 1년간 720만 원 지원한다.

또는, 훈련 수료 후 중소중견기업에 정규직 취업했다면, ‘청년내일채움공제(고용부)’에 가입하여 2년간 고용유지 시 최소 1,600만 원*의 자산을 모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.

본인 적립 2300만 원 + 기업체 2400만 원(정부지원) + 정부 지원 2900만 원

 
또한, 여성가족부는 그동안의 공급자 중심에서 벗어나 청소년이 주도적으로 기관 운영에 참여 할 수 있도록 제도화할 방침이다.

올해 훈련운영기관들은 청소년자치회를 의무적으로 구성하고, 훈련규칙 제정, 특별활동프로그램 기획 단계에서 청소년들의 의견을 반영한다.

 
참여를 희망하는 만 15세 이상 24세 이하 학교 밖 청소년은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. 신청은 116()부터 내일이룸학교 중 한 곳에 접수하면 된다.

자세한 사항은 한국산업인력공단(www.hrdkorea.or.kr) 또는 꿈드림센터(www.kdream.or.kr)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 
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은 학교 밖 청소년은 직업훈련 및 취업 등 자립준비에 관심이 높지만, 혼자 준비하는 것이 쉽지 않은 상황이라며, “학교 밖 청소년이 내일이룸학교에서 또래들과 함께 진로를 탐색하고, 체계적인 직업훈련을 받으며 미래를 차근차근 준비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.”라고 밝혔다.

작성일자 2018-02-01
조회수 83
첨부파일